제주 신화역사공원 ㈜서광마을기업 창립

제주 신화역사공원 ㈜서광마을기업 창립

SG아큐먼 0 154

bc182b31ac72ee332a5e86fc5736811b_1584490745_3388.jpg 


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(이사장 이광희, 이하 JDC)가 추진하는 대규모 개발사업인 제주 신화역사공원 조성에 따른 마을기업인 ㈜서광마을기업이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. ㈜서광마을기업은 JDC-람정제주개발㈜-서광서리.서광동리 사이에 체결한 상생협약 이행을 위해 설립된 마을기업으로 지난 29일 창립총회를 개최했다. 지난해 9월 임시법인을 설립하고, 서광서리서광동리와 안덕면 주민을 대상으로 자본금 약 32억을 유치해 법인을 설립했다. ㈜서광마을기업은 신화역사공원 내 복합리조트인 제주신화월드(A,R,H지구)의 세탁, 농식자재 납품, 농특산물 판매장 운영, 식음료 사업 및 조경, 경비, 전기, 시설 등 부대서비스 사업을 직접 운영하게 된다.

앞으로 더 많은 지역주민이 신화역사공원 조성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사업 영역을 확대해 2021년 매출액 약 449억원, 채용인원 약 900명의 중견기업으로 성장해나간다는 계획이다. ㈜서광마을기업 창립총회에는 이광희 JDC 이사장, 람정제주개발㈜ 임택빈 부사장 등 상생협약기관 관계자 뿐만 아니라 위성곤 국회의원, 원희룡 제주도지사, 제주도의회 구성지.허창옥 의원, 이중환 서귀포 시장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.

또 창립총회에서는 JDC-안덕면 행정복지센터-안덕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-㈜서광마을기업-㈜람정제주개발 5자 기관 간 지역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사랑나눔 협약식을 체결했다. 이광희 JDC 이사장은 "신화역사공원 조성사업은 사업시행자투자자지역사회 모두가 윈윈 하는 모범적인 사례"라며 "앞으로도 JDC는 신화역사공원 조성사업의 지역사회 상생 및 동반성장 성과를 극대화하여 국가 공기업으로서 제주도와 국가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"이라고 전했다.

신화역사공원사업은 JDC가 추진하는 제주국제자유도시 핵심프로젝트 중 하나로 람정제주개발()가 전체 120만평 4개 지구 중 3개 지구에 복합리조트를 조성하고 있다. 올해 하반기 1단계 개장을 시작으로 2018년 하반기에 전체 시설 공사를 완료하고 2019년 상반기에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. 특히 신화역사공원 조성사업은 건설단계에서 지역업체 원도급 50% 참여를 보장하고 지역 건설장비를 우선 사용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 및 동반성장을 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. 또 신화역사공원 복합리조트 채용인력 약 5000명 중 80% 이상이 제주도민으로 우선 채용될 예정으로, 그에 따른 전문인력 양성 및 산학 협력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.

[출처] 제주CBS ( 2017. 04. 30 )